태풍 미탁 대비 긴급대책 회의 실시
상태바
태풍 미탁 대비 긴급대책 회의 실시
  • 윤영대
  • 승인 2019.10.0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부서 : 안전총괄과

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과 관련하여 피해 최소화를 위한 사전대비에 나섰다.

시는 10월 1일 오전 10시 재난안전상황실에서 홍귀선 부시장 주재로 재난협업부서의 과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8호 태풍 ‘미탁’ 대비 긴급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대책회의를 통해 태풍이 지역에 미칠 영향을 분석하고 실·국·소 및 권역동 별 대처상황을 점검하였으며, 안전조치를 실시하기로 했다.

홍귀선 의정부시 부시장은 “재해취약지구의 철저한 점검과 비상근무 태세 강화를 통한 태풍 피해 최소화에 주력해야 한다”며, “특히 강풍 등으로 인한 인명피해 예방에 초점을 맞춰 사전 대비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시는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입간판, 에어라이트, 현수막 등 사전 제거 및 공사장 가림막, 타워크레인 등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 하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할 방침이다.

윤영대 기자(skfdktj@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